top of page

대출 갈아타기, 왜 좋다고 하는 걸까?

대출갈아타기_썸네일

적게는 커피값, 많게는 월급만큼 대출이자 줄이는 방법이 있어요.


바로 대출 갈아타기!


2023년 한 해 동안 핀다에서 대출을 갈아탄 분들은 금리를 평균 3.95%p 낮추고, 한도는 평균 1,170만 원 높였답니다!🎉


아직까지 잘 와닿지 않는 분들을 위해,

두 달 동안 총 3번의 대출 갈아타기로 이자를 줄여나갔던 나핀다 님(가명)의 실제 사례를 살펴볼게요.




대환대출사례_프로필
첫번째갈아타기_소제목

나핀다 님은 올해 초 19.9%의 신용대출을 받았었어요. 법정 최고금리(20%)에 가까웠죠.


지금보다 신용점수도 70점가량 낮았고, 워낙 급전이 필요한 상황이라 빠르게 대출을 받았지만… 아쉬운 조건은 계속 마음에 남았는데요.


이에 3주 만에

  • 금리는 1.0%p 낮고,

  • 한도는 380만 원 높은 대출로 갈아타셨다고 해요.




두번째갈아타기_소제목

그러다 지금보다 유리한 조건의 대출을 또 다시 발견하게 돼요.


금리가 1.2%p 낮아지면서, 무엇보다 이자부담이 크게 줄어들었는데요.


총 이자액은 30만 원 넘게 아낄 수 있었고요.

매달 원리금(원금+이자)도 딱 14,000원만 더 내면 됐어요. 대출한도가 120만 원 늘어난 걸 감안하면 크게 선방한 셈이었죠.




세번째갈아타기_소제목

처음 대출을 받은 지 두 달째 되는 시점에서, 신용점수가 70점가량 높아지게 돼요! 연체 없이 꾸준히 카드와 대출을 갚아나간 덕분이었는데요.


이런 기회, 놓칠 순 없었겠죠?


다시 대출을 조회하니, 역시나 1.7%p 낮은 금리가 나왔고요.


게다가, 월 납입금 측면에서도 유리했어요.

  • 이전까지 나핀다 님은 매달 65만 7,000원의 원리금을 갚고 있었는데요. 액수가 다소 부담스러우셨다고 해요.

  • 그런데 이번 대출은 상환기간이 2년 더 늘어나면서, 월 납입금 또한 51만 8,000원으로 14만 원가량 줄어들게 돼요.



결과적으로,

나핀다 님은 3번의 갈아타기를 통해 처음의 대출 조건을 이렇게 바꿀 수 있었던 거예요.


대환대출사례_결과


여기서 끝이 아니에요.

나핀다 님은 지금도 계속해서 대출을 조회하고 있거든요. 이번에는 총 이자액까지 줄일 수 있는 상품을 찾고 계신다고 해요.🧐



대출, 한 번 받으면 절대 ‘끝’이 아니에요.


금융기관마다, 상품마다 대출조건은 천차만별이고요. 어제 나온 조건과 오늘 조건이 또 달라질 수도 있어요.


갈아탈 만한 대출을 틈틈이 살펴보면, 이런 유리한 기회를 잡는 데 많은 도움이 되실 거예요.😉





*위의 내용은 실제 고객님의 사례를 가공하여 제작되었어요.

*대출기간 6개월 전에 대환할 경우 중도상환수수료가 발생할 수 있어요.


 
지금가능한최저금리_버튼

bottom of page